뉴스
2015년 05월 11일 18시 05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05월 11일 18시 05분 KST

강간을 시도하기 위해 집으로 따라온 남자를 싸워 물리친 13살 여학생(동영상)

강간을 시도하기 위해 집으로 따라온 남자를 싸워 물리친 13살

해당 사건 용의자인 모하메드 칼리키

캘리포니아에 사는 13살 여학생이 강간을 시도하려 집까지 따라온 남자를 싸워 물리쳤다고 지역 경찰이 전했다. 산호세 경찰 당국은 지난 8일 이 사건의 용의자로 31살 모하메드 칼리키를 체포했다.

산호세 지역 ABC7 채널에서 공개한 CCTV 영상을 보면 이 남자가 학생을 먼 거리에서부터 따라오다 마침내 건물 안까지 따라 들어간다. 여학생은 순간 완력으로 제압하려는 남자를 힘껏 밀어냈고, 그 결과 틈을 벌어 남자가 스스로 건물을 나서게 만들었다.

ABC7은 이 학생이 곧장 옷장 안으로 숨은 후 아빠에게 "지금 집으로 와. 어떤 남자가 강간하려고 했어."라는 내용의 메시지를 보냈다고 보도했다. 산호세 경찰은 사건 발생 3일 후 용의자 칼리키를 체포했다. 칼리키는 지난 4월에도 식품점 화장실에서 28세 여성을 강간하려 한 혐의를 받고 있다.

피해자 학생은 "안전해서 매우 기쁘다"면서도 "아직도 정말 무섭다, 바깥세상을 정말 믿을 수 없게 될 것 같다"고 ABC뉴스에 말했다.

*허핑턴포스트US의 Teen Fights Off Alleged Sexual Predator Who Followed Her Home (Video)를 번역, 편집한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