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ofile image

여성환경연대

실천하는 에코페미니스트들의 플랫폼. 에코페미니즘의 관점에서 젠더와 세대를 넘어 모든 생명이 평등하게 더불어 살아가는 돌봄과 살림의 녹색사회를 만들고자 합니다. 느리게 즐겁게 함께 가요!!

후원 : KEB하나 630-004757-375 사단법인여성환경연대

-홈페이지 주소: www.ecofem.or.kr
-페이스북 주소: www.facebook.com/ecofem
-트위터 주소: www.twitter.com/eco_kwen
'월경의 날' 모두가 알아야 할 월경

'월경의 날' 모두가 알아야 할 월경 Q&A

<strong>Q. 월경은 비위생적이다?</strong> 월경혈은 '더러운 피'가 나오는 것이라는 인식이 있다. 월경은 단순히 피가 나오는 일이 아니라, 자궁내막이 분해돼 몸 밖으로 나오는 것이다. 더러운 것은 월경이 아니라 월경을 '더럽게' 여기는 편견과 혐오다. 월경에 대한 편견과 부정적인 인식은 다양한 월경용품을 사용하는 데 방해가 되고 있다. 판매 중인 생리대를 살펴보면 한방, 라벤더, 릴리 등 다양한 향기로 범벅된 제품투성이다. 월경을 하는데 꽃냄새가 나야할 이유는 또 무엇인가.
2017년 05월 28일 06시 25분 KST
'월경'이라고 말하는 게 뭐

'월경'이라고 말하는 게 뭐 어때서

모두가 알고 있지만 절대 소리 내서 말하면 안되는 그것, '월경'. 차마 "나 생리 중이야"라는 말을 하지 못해 "나 그날이잖아", "오늘 마법이야"라고 말하는 일도 일상다반사다. '생리'라는 말이 월경이라는 말에 비해 보편적으로 사용되고 있지만, 이 또한 '생리현상'이라고 애둘러 표현한 말일 뿐이다. 월경의 수난은 여기서 그치지 않는다. 식약처 고시에서는 월경대(생리대)를 '위생처리용 위생대'라고 빙빙 돌아 표기하고 있다. 위생처리용 위생대라니, 무엇을 어떻게 하기 위한 위생처리예요?
2017년 05월 23일 10시 30분 KST
재난은 여성에게 평등하지

재난은 여성에게 평등하지 않다

방사선 노출로 인한 암 발생에 있어서도 여성은 더 위험하다. 원폭 생존자들을 대상으로 한 역학 연구에서 성별에 따른 암 발생률은 큰 차이를 보였다. 여성 특정 암(유방, 난소, 자궁)을 제외하고도 10가지 암 중 9개에서 여성들의 발병률이 높았다. 위암은 남성의 3배, 폐암은 4배에 달했다. 엑스레이나 CT촬영시 발생하는 피폭에 따른 위험도 여성에게 더 심각하다. 나이가 어릴수록 위험도는 높아져서 20대 여성은 40대 남성보다 4배나 높은 위험부담을 안게 된다.
2017년 03월 11일 05시 21분 K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