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08월 06일 20시 15분 KST

박지민이 JYP엔터테인먼트에서의 7년에 대한 소회를 밝혔다

8월 중 JYP엔터테인먼트 소속 가수로서 마지막 앨범을 낸다.

가수 박지민이 7년간 몸담았던 JYP엔터테인먼트를 떠나며 박진영과 소속사 관계자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JYP엔터테인먼트는 6일 오전 ”박지민과 이달 말 전속계약이 만료된다”라며 ”재계약은 하지 않는다”라고 밝혔다. 박지민은 지난 2012년 SBS ‘K팝 스타’에서 우승한 뒤 JYP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을 맺고 정식 데뷔한 바 있다. 

이에 박지민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지난 7년간의 소회를 밝혔다.

박지민은 먼저 ”‘K팝 스타’ 때부터 지금까지 7년이라는 긴 시간 동안 JYP에 있으면서 많은 것을 느끼고 배우고 컸다. 그리고 저는 이번 달을 마지막으로 JYP와 계약이 끝나게 되었다”라고 밝혔다. 

그는 ”아쉬운 마음은 있다”라면서 ”‘성공’이라는 단어 하나로 7년을 표현하기에는 저는 이제부터 시작이라고 생각한다. 아직 저의 곡을 못 만났다고 생각하면서 JYP를 떠난다고 하니 저를 위해 고생해주신 분들한테 죄송하기도 하고 아쉽기도 하다”라고 썼다. 그러면서 ”그것보다 더 값진 걸 전 JYP에 있으면서 배우고 가는 것 같다”라고 덧붙였다. 

박지민은 이번 달 JYP엔터테인먼트 소속으로서 마지막 앨범을 발매할 예정이라며 ”앞으로 좋은 곳에서 더 좋은 음악 많이 들려드리겠다”라고 전했다. 

아래는 박지민이 게시한 글 전문.

김태우 에디터: taewoo.kim@huffpost.kr

PRESENTED BY 호가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