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8년 03월 13일 11시 17분 KST

[어저께TV]"보조개에 풍덩" '우리가' 전현무, 한혜진에 푹 빠졌다

전현무가 핑크빛 열애 중인 한혜진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냈다.

12일 방송된 tvN ‘우리가 남이가’에서 전해철 의원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박명수는 틈만 나면 전현무에게 한혜진과의 열애설에 대해 질문해 폭소를 자아냈다.

전현무는 ”한혜진과 고백이랄 게 없고 자연스럽게 사귀게 됐다”라며 ”우리는 주로 배달앱으로 시켜먹는다”고 털어놨다.

OSEN

박명수가 한혜진의 매력포인트가 뭔지 말해달라고 했다. 이어 전현무는 보조개라며 ”한혜진 보조개에 풍덩 빠지고 싶다”며 ”나는 보조개 마니아”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혜진이 첫사랑인가”라는 물음에는 ”올해 첫사랑, 무술년 첫사랑이다”라는 재치 있는 답변으로 스튜디오를 초토화했다.

이날 전해철 의원은 현재 경기도지사인 남경필지사를 위해 소통도시락을 만들었다. 전해철은 죽순밥, 낙지호롱구이, 순대볶음 등을 만들었다.

전 의원은 ”정치권에서 꼭 해야하는게 갈등을 해소하는 것이라고 생각한다. 입장이 틀린것이 아니라 다르다고 생각하는게 필요하다. 그런 면에서 남지사에게 소통도시락을 줘서 선의의 경쟁뿐만 아니라 많은 소통을 하면서 도정도 잘 마무리하면 좋겠다는 바람이 담겨 있다”고 설명했다.

MC들이 전 의원이 만든 도시락을 들고 남경필 지사를 찾아갔다. 남 지사는 ”점심을 잘 못먹었다”며 폭풍 흡입했다. ”진짜 맛있다”고 감탄했다.

남 지사는 ”강적이다. 남에 대한 배려가 큰 도시락이다. 사람을 따뜻하게 감동을 시키면 제가 이거 먹고 나쁜 이야기 나가겠어요”라고 말했다.

이어 전 의원에게 보내는 영상메시지에 ”의원님의 따뜻한 마음과 한판 멋지게 붙어보자는 결의까지 담긴 것 같다. 정책 대결, 철학 대결로 멋지게 해보고 싶다”고 전했다.

PRESENTED BY 호가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