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9년 04월 24일 15시 03분 KST

삼성전자 2030년까지 시스템 반도체 분야에 133조원 투자한다

전문인력 1만5천명 채용 계획도 밝혔다

24일 삼성전자가 2030년까지 시스템 반도체 분야 연구개발 및 생산시설 확충에 133조원을 투자하고, 전문인력 1만5000명을 채용하겠다는 계획을 밝혔다.

 

 

삼성전자의 이같은 계획은 현재 주력 부문인 메모리반도체뿐만 아니라 비메모리(시스템) 반도체 부문까지 역량을 끌어올리기 위한 것으로 보인다.

구체적으로 살펴보면, 삼성전자는 R&D 분야에 73조원, 생산 인프라 구축에 60조원을 투자한다. 2030년까지 연평균 11조원의 R&D 및 시설투자가 집행되고 기술경쟁력 강화를 위해서 시스템 반도체 R&D 및 제조 전문인력 1만5000명도 채용한다.

삼성전자는 이번 투자로 42만명의 간접 고용유발 효과가 발생할 것으로 예상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