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06월 06일 11시 45분 KST

호날두가 1년여 만에 A매치에서 골을 기록했다

깔끔하게 해트트릭.

SOPA Images via Getty Images

축구선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1년여 만에 A매치에서 해트트릭을 기록하며 건재함을 알렸다.

포르투갈은 6일 오전 3시45분(한국시간) 포르투갈 포르투 에스타디오 두 드라강에서 열린 스위스와의 2018-19 유럽축구연맹(UEFA) 네이션스리그 4강전에서 호날두의 해트트릭으로 스위스를 3-1로 꺾었다. 

이날 경기는 호날두의 원맨쇼였다. 호날두는 포르투갈의 세 골을 전부 자신의 오른발로 완성했다. 호날두는 전반 25분 자신이 얻어낸 프리킥 찬스에서 무회전 슈팅을 선보였고, 스위스 얀 좀머 골키퍼를 자리에서 굳게 만들며 선제골을 기록했다.

이어 스위스가 반격에 나서 1-1 상황이 만들어졌으나, 호날두를 막기엔 역부족이었다. 호날두는 후반 43분 베르나르두 실바의 땅볼 크로스를 달려 들어오며 오른발 논스톱 슈팅으로 연결해 스위스 골망을 갈랐다. 이어 1분 뒤인 후반 44분, 스위스 골문 오른쪽 구석을 관통하는 골을 또 뽑아내며 포르투갈의 3-1 승리를 이끌었다.

호날두의 A매치 골은 1년여 만이다. 호날두는 지난해 6월, 2018 러시아월드컵에서 모로코를 상대로 득점한 이후 한동안 부상으로 포르투갈 대표팀에서 제외됐다. 8개월 만에 복귀했으나 그 후에도 골을 기록하지 못했다. 이번 호날두의 기록은 2019년에 터진 호날두의 A매치 첫 골이자 해트트릭이다.

경기 후 유럽축구 통계사이트 후스코어드닷컴은 이날 3골을 몰아넣은 호날두에 평점 10점 만점을 매겼다.

한편 결승에 오른 포르투갈은 잉글랜드-네덜란드 승자와 우승 트로피를 두고 다툰다.

PRESENTED BY 호가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