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07월 18일 11시 00분 KST

넷플릭스 미국 가입자 수가 8년 만에 감소했다

가격 인상에 따른 결과로 보인다.

ALASTAIR PIKE via Getty Images

넷플릭스의 미국 가입자 수가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넷플릭스는 2019년 2분기 실적을 발표하면서, 미국 내 유료가입자 수가 13만명 가량 감소했다고 밝혔다. 넷플릭스의 미국 가입자 수가 감소한 건, 8년 만이다. 이에 따라 주가도 12% 떨어졌다.

넷플릭스는 미국 밖 해외가입자 수는 283만명이 증가했다고 밝혔다. 하지만 이 또한 목표치쳤던 480만명에는 절반 가까이 떨어진 수치다. 넷플릭스는 주주들에게 보낸 서한에서 ”모든 지역에 걸쳐서 예상치가 빗나갔다”며 ”가격이 인상된 지역에서는 약간 더 벗어났다”고 말했다.

또한 “2분기에 발표된 콘텐츠들이 우리가 예상한 만큼 가입자를 끌어오지 못했다”고 덧붙였다. 하지만 넷플릭스는 3분기를 밝게 전망했다. 리드 해스팅스 최고경영자는 분석가들과의 화상통화에서 “2019년 말에는 2018년에 추가된 가입자보다 더 많은 가입자가 추가될 것”이라고 말했다.

넷플릭스는 현재 전 세계에서 1억 5160만명 가량의 가입자를 보유하고 있다.

PRESENTED BY 호가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