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09월 06일 09시 50분 KST | 업데이트됨 2019년 09월 06일 10시 18분 KST

안재현이 끝내 구혜선을 상대로 이혼 소송을 제기한다 [전문]

‘여배우와 외도’, ‘정준영 절친’이라는 루머도 바로잡겠다는 계획이다

뉴스1

배우 안재현 측이 아내 구혜선을 상대로 이혼 소송을 제기한다. SNS 등을 통해 사실관계를 증명하기에는 한계가 있기 때문에 법적으로 모든 것을 증명하겠다는 입장으로 풀이된다.

안재현의 법률대리인 방정현 변호사는 5일 ”‘부부 관계라는 개인적인 문제로 물의를 일으켜 죄송하다’는 안재현의 사과를 대신 전한다”면서 ”지금은 모든 게 조심스러운 입장이다. 어떤 이야기도 한 쪽의 일방적인 주장으로 들릴 수 있다고 판단, 이 상황이 종료된 이후에 직접 심경을 밝힐 예정”이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현재 법적인 대응을 준비할 수밖에 없는 상태”라면서 ”안재현과 구혜선의 혼인이 사실상 파탄 난 상태에서 SNS 등을 통해 사실관계를 증명하는 것은 한계가 있다”고 이혼 소송을 제기한 이유를 밝혔다. 안재현의 의지에 따라 형사고소는 하지 않을 계획이다.

또 안재현 측은 ”현재 구혜선의 일방적인 SNS 주장으로 사실관계가 어긋난 상황”이라며 ”안재현으로부터 제공받은 자료들을 검토한 결과, 구혜선의 발언으로 상당 부분 과장 및 왜곡이 이루어진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는 입장을 전했다.

마지막으로 안재현의 법률대리인은 그간 안재현을 둘러싼 각종 루머들도 바로잡겠다고 강조했다. 특히 구혜선이 4일 인스타그램에 ‘안재현이 호텔에서 여자와 야식을 먹고 있는 사진이 있다’고 언급했던 부분을 짚으며 이를 법원에 제출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 밖에도 집단 성폭행 혐의 등을 받고 있는 정준영과 절친한 사이라는 것도 루머라며 강경한 대응을 예고했다.

앞서 구혜선은 8월18일 안재현과의 불화를 인스타그램에 털어놨다. 구혜선은 계속적으로 폭로를 이어갔고, 안재현은 한 번의 입장문을 내며 양측의 뚜렷한 입장 차이를 증명했다. 이후 구혜선은 연예계 잠정 은퇴를 암시했고 안재현과 함께 키우던 반려동물, 결혼 수칙 사진 등을 게재하며 ”이혼은 없다”는 입장을 재확인했다. 4일에는 구혜선과 안재현과 나눈 문자들이 디스패치에 공개됐고, 구혜선은 “안재현이 현재 촬영 중인 드라마 여배우와 염문설이 있다”면서 남편의 외도를 주장하고 있는 상황이다.

이하 안재현 측 입장 전문.

안녕하십니까. 배우 안재현 씨의 법률 대리인 방정현 변호사입니다. 먼저, ”부부 관계라는 개인적인 문제로 물의를 일으켜 죄송하다”는 안재현 씨의 사과를 대신 전합니다. 지금은 모든 게 조심스러운 입장입니다. 어떤 이야기도 한 쪽의 일방적인 주장으로들릴 수 있다고 판단, 이 상황이 종료된 이후에 직접 심경을 밝힐 예정입니다.

안재현 씨는 현재 법적인 대응을 준비할 수밖에 없는 상태입니다. 구혜선 씨와의 혼인이 사실상 파탄 난 상태에서 SNS 등을 통해 사실관계를 증명하는 것은 한계가 있습니다. 이에 구혜선 씨를 상대로 이혼 소송을 제기, 법적 증거를 통해 법원의 판단을 받는 것이 옳다고 결론내렸습니다.(현 단계에서 형사고소는 하지 않겠다는 안재현 씨의 의지를 적극 반영했습니다.)

현재 구혜선 씨의 일방적인 SNS 주장으로 사실관계가 어긋난 상황입니다. 안재현 씨로부터 제공받은 자료들을 검토한 결과, 구혜선 씨의 발언으로 상당 부분 과장 및 왜곡이 이루어진 것을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이로 인해 안재현 씨의 명예가 심각하게 훼손됐고, 심지어 그 피해는 이번 일과 관계없는 제3자에게로 확산되고 있었습니다.

아울러, 안재현 씨를 둘러싼 각종 루머도 바로 잡을 계획입니다. 일례로 가수 정준영 씨와의 관계입니다. ”안재현이 정준영과 절친이다”, ”카톡방 멤버라 인성이 뻔하다” 등의 루머입니다. 덧붙여 설명드리면, 이는 안재현 씨가 저(방정현)를 개인적으로 찾아온 계기입니다. ‘정준영 루머’를 바로 잡고 싶어서였습니다.

저는 ‘정준영 단톡방 사건’을 공익신고한 변호사입니다. 당시 단톡방 대화를 모두 확인했습니다. 이번 일을 계기로 다시 정준영 카톡을 살펴봤습니다. 두 사람의 카톡 대화는 없었습니다. 또한 2016년 7월 19일, 정준영 씨가 제3자와의 대화에서 <재현이형 안본지 1년됨>이라고 말한 사실도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안재현 씨는 이혼 소송을 통해 구혜선 씨와의 혼인 관계를 정리하는 한편, 그 결과를 통해 자신을 둘러싼 각종 오해들을 해명하고자 합니다. 구혜선 씨에게도 SNS를 통해 사실과 다른 내용을 더이상 유포하지 않기를 요청합니다. 덧붙여, 어제 (4일) SNS에 언급한 ‘호텔에서 여자
와 야식을 먹고 있는 사진’ 역시 법원에 제출해 주길 바랍니다.

안재현 씨에 따르면 해당 사진은 결혼 전에 만났던 여자친구와 찍은 것으로 파악됩니다. 현재 드라마를 함께 촬영 중인 여배우가 아닙니다. 하지만 구혜선 씨는 이 사진을 최근 사진으로 왜곡, 혼인 관계의 파탄 배경이 외도라는 새로운 주장을 꺼냈습니다. 이는 명백한 허위사실입니다. 심지어 구혜선 씨는 tvN ‘신혼일기’ 방송에서 ‘전 여친 사진’과 관련된 에피소드를 언급한 적이 있습니다. 현재 그 사진은 구혜선 씨가 USB에 보관해 갖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해당 사진을 법원에 제출해 사실 여부를 따졌으면 합니다. 사진 데이터 기록 분석을 통해 진위여부가 밝혀지길 바랍니다.

마지막으로 안재현 씨는 진실이 밝혀지길 갈망하고 있습니다. 그 방법이 법적인 대응밖에 없다는 것에 안타까운 심경을 토로하기도 했습니다. 하지만 허위 사실과 각종 루머가 난무하는상황에서 ‘이혼 소송’이라는 절차밖에 선택할 수 없음을 이해해 주시길 바랍니다. 아울러 안재현씨는 적어도 정준영씨와 관련한 근거 없는 의혹들과 모 여배우의 루머에 관하여는 강경한 대응을 할 것이므로 각별히 유의하여 주시길 당부드립니다.

PRESENTED BY 호가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