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9년 09월 07일 15시 19분 KST

태풍 ‘링링’ 영향으로 공항철도가 단전됐다

현재 정상 운행 중이다.

공항철도 제공
제13호 태풍 '링링'이 수도권으로 북상중인 7일 낮 12시 8분쯤 공항철도 계양~디지털미디어시티역 상행선 구간 선로에 전기 공급이 끊겼다.공항철도 복구반이 전차선 위에 떨어진 나뭇가지를 제거하고 있다.

제13호 태풍 ‘링링’이 북상중인 7일 공항철도 전기 공급이 끊기면서 열차가 20~30분 가량 지연됐다.

공항철도에 따르면 이날 낮 12시 8분쯤 공항철도 계양역에서 디지털미디어시티역 상행선 구간에 선로에 단전 사태가 일어났다.

선로에 전기 공급이 끊기면서 열차는 20~30분 지연됐다.

공항철도 관계자는 ”강풍으로 나뭇가지가 전차선 위에 떨어져 전기공급이 끊겼다”며 ”복구반이 조치해 정상운행 중”이라고 말했다.

PRESENTED BY 호가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