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9년 09월 19일 17시 48분 KST

17호 태풍 '타파'가 대한해협을 향해 이동 중이다

제주도와 남해안에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인다.

한반도에 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상되는 제17호 태풍 ‘타파’(TAPAH)가 발생했다.

기상청은 일본 해상에서 발생한 열대저압부가 19일 오후 3시를 기해 오키나와 남동쪽 약 470㎞ 해상에서 태풍으로 발달했다고 밝혔다.

뉴스1

타파는 현재 규모는 작은 수준이지만, 28도 이상의 고수온역을 통과하면서 20일 오후 중에는 크기 중형, 강도 ‘중’의 태풍으로 발달할 전망이다.

북태평양 고기압 가장자리를 따라 북동진하고 있는 타파는 대한해협부근으로 빠르게 접근할 것으로 예상된다.

한반도 쪽으로 북상하고 있는 타파는 22일 오후 제주도와 남해안에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은 ”이번 태풍은 비 피해가 많을 것으로 보인다. 제주도 산지에는 최대 500㎜ 이상, 남해안과 동해안을 중심으로 최대 300㎜ 이상의 비가 내릴 것”이라고 설명했다. 또 제주도와 남해안 해안가는 파도로 인한 피해를 주의하라고 당부했다.

한편 ‘타파’는 말레이시아에서 제출한 이름으로, 메깃과 민물고기를 뜻한다.

PRESENTED BY 오비맥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