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03월 03일 11시 55분 KST | 업데이트됨 2016년 03월 03일 11시 55분 KST

동두천 시의원, 치킨집서 후배에게 맥주 뿌리고 무릎 꿇렸다

gettyimgesbank

경기도 동두천의 한 시의원이 동네 후배를 폭행해 경찰이 출동하는 소동이 빚어졌다.

3일 동두천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1시 30분께 동두천시 지행동의 한 치킨집에서 이모(47) 시의원이 신모(36)씨를 폭행했다는 112 신고가 접수됐다.

이씨는 동네 후배인 신씨 일행을 술집에서 만나자 과일 안주를 시켜줬는데 비웃었다는 이유로 신씨 몸에 맥주를 뿌리고 무릎을 꿇린 채 뺨을 때린 것으로 조사됐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매장 내 폐쇄회로(CC)TV로 폭행 장면을 확인했다.

경찰은 그러나 피해자 신씨가 이 시의원의 처벌을 원하지 않는다고 밝혀, 공소권 없음으로 사건을 종결하기로 했다.

PRESENTED BY 호가든